•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DancingSpider | 2017.07.10 17:52 | 조회 506
    댄스컴퍼니무이 신작 
    Sign_폭력의 전조 
      


    김성용 댄스컴퍼니무이 신작 [Sign_폭력의 전조]가 7월 30일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된다. 
    김성용은 한국 최고 권위의 콩쿠르 중 하나인 동아 무용콩쿠르에서 최연소 금상을 수상하고, 한국인 최초로 일본 국제 무용 콩쿠르의 본선에 진출하여 은메달을 수상하였다. 무용가이자 안무가인 김성용이 이끄는 댄스컴퍼니무이의 이번 신작 'Sign_폭력의 전조'는 심리적 상황을 상징적 이미지로 구성된 작품이라 할 수 있겠다.

    작품설명
    Sign_ 폭력의 전조
    행복을 추구하는 이들의 이상을 이용한 심리적인 폭력에 대한 이야기로서,
    폭력이 가해지는 직전까지의 심리적 상황을 단계적으로 그리는 현대무용 작품이다.

    유무형의 폭력에 대한 막연한 불안에서 구체적인 인지 후까지, 
    극으로 치닫는 피해자의 심리적 상황을 군무와 듀엣의 중첩으로 풀어낸다.
    이 사회가 안고 있는 구조적 폭력을 통해 인간존재에 대한 근원적 질문을 던지는 작품인
    Moving Violence 1 & 2, 린치(LYNCH)에 이어 폭력을 주제로 한 4번째 연작시리즈 
    작품이다. 

    본 작품은 구체적인 이야기로서의 줄거리를 갖고 있는 작품이 아니다.
    주제에 부합하는 키워드와 상황을 상징과 은유의 몸짓언어로 풀어내면서
    하나의 완성된 이미지를 통해 관객과 작품 화두를 공유하는 작품이다.

    1. 폭력을 인지못하는 상태에서 가해지는 폭력에 대한 이야기
    2. 폭력이 구체적으로 가해지기 이전에 느끼는 불안감에 대한 이야기
    상기의 2가지 이야기를 폭력 앞에 나타난 몸짓, 신호, 기색, 흔적이라는
    키워드를 상징과 은유로 작품 속에 녹여낸다.






    사진제공:문화예술기획 이오공감

    • 공연일 : 2017년 7월 20일(목)~21일(금), 오후8시
    • 장소 :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
    • 주최: 댄스컴퍼니무이
    • 주관: 문화예술기획 이오공감
    • 후원: 문화체육관광부, 서울특별시, 서울문화재단, 전문무용수지원센터
    • 안무: 김성용
    • 안무보: 신은주
    • 출연: 박은영, 남숙현, 이연진, 황현정, 도효연, 이희권, 송우빈
    • 조명: 송영견 / 음악: 이빨강 / 사진 비디오: 김정엽
    • 회화작품: 파예즈 바라캇(Fayez Barakat)
    • 프로듀서: 이동민(문화예술기획 이오공감)

    춤추는거미 ds@dancingspider.co.kr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01개(1/16페이지)
    춤 나누기 프리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