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도의 아들, ‘정조’의 효심 담은 회갑연, 창경궁에 최초로 오른다!

DancingSpider | 2015.10.26 19:32 | 조회 7127
사도의 아들, ‘정조’의 효심 담은 회갑연, 창경궁에 최초로 오른다!
국립국악원 오는 10월 30일~31일, 사도세자와 정조, 혜경궁 홍씨의 배경이 된 창경궁에서
180여명 규모의 화려한 궁중 예술 망라한 <왕조의 꿈, 태평서곡>을 선보인다.

<오는 10월 30일과 31일 창경궁에서 선보이는 국립국악원의 '왕조의 꿈, 태평서곡' 공연 모습>


사도세자의 슬픈 이야기가 깃든 창경궁에서 그의 아들 정조가 어머니 혜경궁 홍씨를 위해 마련한 성대한 연회가 펼쳐진다.
 
국립국악원(원장 김해숙)은 오는 10월 30일(금)과 31(토) 이틀 간 창경궁의 정전인 ‘명정전’ 앞에서 혜경궁 홍씨의 회갑연을 재현한 <왕조의 꿈, 태평서곡>을 선보인다.
 
사도세자의 비극적인 배경이자 그의 아들 정조가 태어난 곳, ‘창경궁’에서 
어머니를 향한 정조의 효심이 깃든 회갑연이 최초로 펼쳐진다!
 
혜경궁 홍씨의 회갑연은 220년 전(1795년) 수원 화성에서 연행되었으나, 본래의 회갑연이 공연 예술 형태로 두 주인공의 삶의 배경이 된 창경궁에서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연이 펼쳐지는 창경궁은 최근 다시 조명되고 있는 ‘사도세자’의 출생부터 슬픈 죽음을 마주하기까지의 배경이 된 곳으로, 아들 정조가 태어나기도 했고 정조의 어머니인 혜경궁 홍씨가 승하한 곳이기도 하다.
 
스스로 제례악의 악장을 짓거나 악서를 편찬하는 등 역대 조선의 왕들 중 악학에 조예가 깊었던 정조가 마련한 회갑연은 단순한 잔치나 연회의 수준을 넘어 궁중 예술을 망라한 수준 높은 당대 문화의 결정체였다.
 
무대 출연 인원 총 180여명, 품격 있고 찬란한 궁중 무용과 음악 선보여
정조에 ‘이민우’, 혜경궁 홍씨에 ‘박정자’ 출연, 디지털 영상과 극적 요소 추가해 관객의 이해를 돕는다.
 
이번 공연 역시 당대의 찬란했던 궁중 예술의 품격을 살려 그 감동을 고스란히 전할 예정이다. 당시의 회갑연을 기록한 ‘원행을묘정리의궤(園幸乙卯整理儀軌)’를 바탕으로 수제천과 여민락 등 대표적인 궁중 음악과 함께 무고와 선유락 등 화려한 궁중 무용을 선보인다.
 
특히 뱃놀이를 기원으로 한 ‘선유락’은 이번 공연에서 가장 큰 규모와 화려함을 자랑하는 궁중 무용으로 우렁찬 대취타와 함께 무용수들이 대거 등장해 최고의 볼거리를 선사한다. 또한 음악과 무용 외에도 진연에 올랐던 궁중 음식과 평소 접하기 어려운 궁중 복식과 의물 역시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일제 강점기인 1927년 이전 까지만 해도 일반인들은 접할 수 없었던 궁중 예술을 직접 고궁에서 가까이 즐길 수 있는 것 역시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동시대 관객과의 소통을 위한 장치도 마련했다. 무대 좌우에는 전광판을 통해 자막으로 공연 내용을 안내하고, 공연 초반 정조와 혜경궁 홍씨의 대사와 연기를 추가해 이번 공연의 배경과 내용 및 의미 등을 극적인 요소로 표현한다.
 
정조 역에는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를 통해 조선시대 왕을 연기한 탤런트 ‘이민우’가 맡았고, 혜경궁 홍씨 역에는 대한민국 연극계를 대표하는 배우 ‘박정자’가 맡아 관객들의 재미와 이해를 높일 예정이다.
 
2001년 국립국악원 개원 50주년을 기념해 첫 선을 보인 <왕조의 꿈, 태평서곡>은 2005년 독일 프랑크푸르트 국제도서전, 2010년 파리 일드 프랑스 페스티벌 등에 초청되면서 작품성 역시 인정받은 바 있다.
 
중국 자금성의 ‘투란도트’, 일본 궁내청의 ‘가가쿠’, 유럽 지역의 페스티벌 등에 맞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 예술 발굴과 고궁 자원 활성화를 위한 시도!
 
이번 공연은 고궁 자원의 활성화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 예술의 대중화를 위한 시도로 향후 전통 문화의 현대화를 위한 대표 콘텐츠 발굴의 의미가 있다.
 
중국 자금성을 배경으로 한 ‘투란도트’나 일본 궁내청의 대표 음악인 ‘가가쿠’, 고성(古城)과 대성당, 극장 등에서 100년 가까이 이어온 오스트리아의 잘츠부르크 페스티벌 등 이미 다른 국가들은 각국의 전통 자원과 공연 예술을 결합해 그 나라를 대표하는 고유의 문화 브랜드를 구축하고 있는 상황이다.
 
김해숙 국립국악원장은 “전통 예술 자원들이 과거에만 머물러 있을 것이 아니라 동 시대 다양한 계층들과 소통하고 그들의 삶에 머물러 있어야 한다.”고 언급하면서 “이번 공연을 계기로 국격과 위상을 높일 수 있는 전통 문화콘텐츠가 차세대 한류 확산에 앞장서길 바란다.”고 밝혔다.
 
<왕조의 꿈, 태평서곡>은 10월 30일(금) 오후 3시, 31일(토) 오전 11시와 오후 3시에 진행되며 관람 신청은 국립국악원 누리집(www.gugak.go.kr)을 통해 회당 400명을 대상으로 1인 2매 까지 신청할 수 있다. 창경궁 입장료 지불하면 공연 관람은 전석 무료다. 


사진제공 : 국립국악원
춤추는거미 ds@dancinspier.co.kr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196개(10/60페이지)
거미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016 제4회 [댄스 엘라지(DANSE ÉLARGIE)], 서울에 오다!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4582 2016.04.18 19:00
1015 도심 공원에서 펼치는 거리예술의 향연'2016 거리예술시즌제'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5167 2016.04.02 14:58
1014 춤추며 삶의 활력을 찾아보자! ‘춤추는 공동체’ 공모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8518 2016.04.01 01:57
1013 서울문화재단-제로캠프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3166 2016.04.01 01:41
1012 국제댄스연맹(IDO) 컨퍼런스 및 월드댄스컵(IDO WDC 2016)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7839 2016.03.29 04:59
1011 무용전문예술센터 채용공고 첨부파일 DancingSpider 5425 2016.03.15 12:08
1010 2016' 댄스비전 시상식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4509 2016.03.06 00:32
1009 2016 서울무용센터 제1차 해외 안무가 교환 프로그램(K3 탄즈플란 함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4662 2016.03.01 23:25
1008 두산아트랩 [디지털 네이션]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3033 2016.03.01 01:12
1007 [2016 서울시민 몸 축제] 춤, 몸, 그리고 치유 첨부파일 DancingSpider 6883 2016.02.22 23:47
1006 제 1회 아시안 안무 경연대회 참가 공모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6191 2016.02.16 19:46
1005 국립국악원 풍류사랑방 기획공연 ‘수요춤전’ 공연작품 공개 모집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13690 2016.02.16 18:52
1004 서울발레시어터 2016년 정기오디션 첨부파일 DancingSpider 5519 2016.02.06 14:56
1003 2016 ‘안무랩- 여전히 안무다’ 참가자 공모!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7526 2016.01.27 16:56
1002 비보이팀 진조크루 프랑스 Break The Floor 우승!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4874 2016.01.25 23:37
1001 2016년도 문화예술기관 연수단원 채용2공고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4921 2016.01.25 19:08
1000 다크서클즈 컨템포러리 댄스 서바이벌 프로젝트 I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7188 2016.01.21 22:15
999 [하늘이 내린 춤꾼 이매방 평전] 출판기념회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6034 2016.01.07 22:49
998 문화창조벤처단지 cel 스테이지 기념공연 6개 작품 선정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6163 2015.12.23 15:34
997 제3회 “아름다운 무용인상”에 육완순 이사장 선정 사진 첨부파일 DancingSpider 4436 2015.12.17 22:49